쌀뜨물과 속쌀뜨물의 다른 점을 알기 전에 뜨물의 뜻을 먼저 알아두면 아래의 단어들을 이해하기 쉽다.

 

뜨물은

곡식을 씻어 내 뿌옇게 된 물이다.

쌀뜨물은

쌀을 씻고 난 뒤의 뿌연 물이라는 것쯤은 누구나 알고 있을 것이다.

속쌀뜨물은

쌀을 한두 번 씻은 뒤에 나오는 깨끗한 뜨물이다.

 

겉뜨물은

쌀이나 보리 등의 곡식을 처음에 대강 씻어 낸 뜨물이다.

속뜨물은

곡식을 여러 번 씻은 다음에 나오는 깨끗해진 뜨물이다.

 

뜨물을 응용하면 콩 뜨물, 팥 뜨물이 나온다. 콩이나 팥을 씻은 뒤의 뿌연 물은 쌀뜨물이나 속쌀뜨물과 달리

콩 뜨물, 팥 뜨물처럼 띄어쓰기를 해야 바른 표기다.

Posted by 눈 부 처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

티스토리 툴바